본문 바로가기

아기와고양이

바나나 치발기

73day .

바나나 치발기를 선물받았다. 아직 이가 없어서 치발기를 사용하기엔 빠른 시기!

하지만 손에 무언가를 쥐고 있을 수 있는 힘이 생겨 쥐고 있는 것만으로도 조금은 좋아하는 느낌 ? 

아가 목깊이 들어가지 않도록 바나나 껍질이 양옆으로 까져 있는게 귀엽다. 

100일이 넘은 지금은 양손으로 바나나치발기를 잡고 질겅질겅 씹는다. 

진화하고있는 원숭이! 

 

'아기와고양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탐나는 자리  (0) 2019.04.30
태어나서 처음 꽂은 머리핀  (0) 2019.04.30
바나나 치발기  (0) 2019.04.29
아가의 첫 수영  (0) 2019.04.29
세상에서 제일 맛있는 주먹  (0) 2019.04.25
서로 관심 없음  (0) 2019.04.24